간의 지붕쪽에 위치한 단순낭종 사례

00138305_US_2018051875_20180518_001 1

75세 여자 환자로 건강검진을 위해 초음파를 시행 중, 간의 지붕쪽에 1센티미터 크기의 단순낭종을 발견했습니다.

이 단순낭종을 발견한 당시 환자는 좌측 측와위자세를 취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환자가 엎드린 상태에서는 해당 단순낭종이 전혀 보이지 않습니다. 간의 지붕부위는 앞서의 좌측 측와위자세보다 훨씬 뚜렷하게 관찰할 수 있었지만, 간의 지붕쪽에 있던 단순낭종을 확인하는 건 불가능했습니다. 평소 누워있는 자세와 좌측 측와위 및 엎드린 자세 모두에서 간을 중복해서 확인하고 있는데, 해당 단순낭종은 오로지 좌측 측와위에서만 관찰할 수 있었던 겁니다.

환자는 같은 날 CT도 촬영했으며, 간의 지붕부위에 있었던 단순낭종은 위 영상과 같이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간초음파영상에서 다양한 자세에서 간을 확인하다 보면, 이렇게 좌측 측와위에서만 간의 지붕부위에 있는 병변을 발견하는게 가능하기도 하고, 어떤 환자에서는 엎드린 상태에서만 간의 지붕부위를 확인할 수 있기도 합니다.

다른 부위의 초음파영상도 마찬가지겠지만, 특히 간초음파를 시행하는 분이라면, 이렇게 다양한 자세에 간의 구석구석을 중복해서 주의깊게 확인하는 것이 병변을 놓치지 않는 가장 확실한 방법이라는 것을 항상 잊지 말아야 할것입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