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순 간낭종이 이렇게까지 안보일 수 있습니다.

00251921_US_20180628264_20180628_001

검진 목적으로 내원한 50세 남자환자의 초음파영상입니다. 간 좌엽을 횡단면으로 스캔한 영상인데, 별다른 병변이 전혀 안보이는 중에 무언가 희미한 그림자가 살짝 지나가는것 같아, 해당 부위에 포커스를 맞추고 아무리 다른 파라미터들을 맞춰봐도 병변이 있는것처럼 보이지 않는겁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희미한 그림자 자체는 특정한 위치에서 계속 기척이 보여서 해당 부위를 표시했는데, 위 영상처럼 그 부위에 무언가가 있다는 느낌은 전혀 들지 않습니다.

00251921_US_20180628264_20180628_002

그 부위를 curvilinear probe가 아닌 linear probe로 확인한 영상입니다. curvilinear probe로는 전혀 보이지 않던 단순낭종이 또렷하게 보입니다. 내부의 에코소실과 균일하고 얇은 낭종벽, 그리고, 후방에코강조(posterior acoustic enhancement) 소견도 확인 가능합니다.

이 단순낭종을 linear probe로 확인하고 난 다음에 다시 curvilinear probe를 통해 간낭종을 확인하려 시도했지만, 처음에 올린 영상 이상으로 간낭종을 보여주는건 불가능했습니다.

이렇게 간초음파에서 주로 사용하는 curvilinear probe가 사람이나 상황에 따라서는 낭종이나 결절, 또는 작은 간암과 같은 국소병변을 보여주지 못하고 간과할 수 있다는 사실은 항상 초음파영상을 하면서 조금이라도 납득하기 어려운 무언가가 있다면, 그걸 넘어가지 않고 CT나 linea probe같은 추가적인 시도가 필요하다는 교훈을 깊게 남겨주고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