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 신장 종양을 놓칠뻔했던 사례

이 환자는 넘어져서 좌측 늑골골절이 의심되어 초음파하신 87세 여자분으로, 늑골골절의 발견을 위해 초음파를 의뢰해서 시행했던 사례입니다. 늑골골절은 발견할 수 없었지만, 여전히 통증을 느끼고 있었기에 옆구리부위의 장기들에 손상이나 이상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좌측신장을 보았습니다. 좌측 신장은 흉곽 안에 들어가 있어서 쉽게 확인이 되지 않은 상태였으며, 숨을 최대한 들이마신 상태에서도 흉곽 바깥쪽으로 다 나오지 않았습니다. 좌측신장의 가운데 부위가 …

좌측 신장 종양을 놓칠뻔했던 사례 계속 읽기

자세에 따른 간의 형태 변화를 MRI로 – 4

오늘은 지금까지 봤던 자세에 따른 간의 형태변화가 얼마나 극적인지를 확인해보겠습니다. 위 영상은 이전 글들에서 누워있을때와 엎드려있을 때 비슷한 위치의 시상면영상을 배열한 것입니다. 앞서 설명했던 자세에 따른 간의 형태 변화를 극적으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위 영상은 각각 좌측 및 우측 측와위 자세에서 얻은 관상면영상으로, 좌-우측와위의 자세변화에 따라 간의 형태와 내부 혈관의 주행이 이정도로 크게 달라진다는 점을 보여주고 …

자세에 따른 간의 형태 변화를 MRI로 – 4 계속 읽기

자세에 따른 간의 형태 변화를 MRI로 – 3

이번에는 간초음파에서 비교적 자주 사용되는 좌측 측와위 상태에서 간의 모양과 간내혈관이 어떤 변화를 보이는지 확인해보겠습니다. 위의 영상에서 보이는것처럼 간우엽은 크게 안쪽으로 쏠리게 되며, 간의 지붕은 우측 늑횡격막각에서 멀리 떨어져서 안쪽(medial portion)으로 옮겨지게 됩니다. 이런 변화와 함께 우측 늑횡격막각은 더 깊고 예리하게 되어, 간의 지붕 주변으로 많은 양의 폐실질이 둘러싸게 됩니다. 우리가 간의 지붕을 관찰하기 위해 …

자세에 따른 간의 형태 변화를 MRI로 – 3 계속 읽기

자세에 따른 간의 형태 변화를 MRI로 – 2

이번엔 엎드려있는 상태에서 간과 간내 혈관의 형태가 어떻게 변하는지 보겠습니다. 엎드려 있는 상태에서 간은 누워있을 때와 모양이 크게 바뀌고 있습니다. 간의 지붕부위는 흉골 바로 뒷부분에 이르기까지 앞으로 옮겨져 있습니다. 우측 간문맥의 위치 또한 이전에 봤던 것보다 훨씬 앞쪽에 위치해 있는걸 확인할 수 있습니다. 조금 더 바깥쪽에서 얻은 시상면영상입니다. 계속해서 간의 지붕은 흉곽 전벽의 바로 뒷부분에 …

자세에 따른 간의 형태 변화를 MRI로 – 2 계속 읽기

자세에 따른 간의 형태 변화를 MRI로 – 1

간 초음파검사를 하면서 자세에 따라 영상의 질이 확연히 달라지고, 잘 안보이던 구조물이나 병변이 뚜렷하게 보이기도 하는 드라마틱한 변화를 자주 경험하고 있습니다. 그러한 변화들을 초음파검사를 경험하지 않는 분들에게 쉽게 이해시킬 수 있는 방법이 뭐가 있을까를 생각하다가 시도를 한게 이 시리즈입니다. 자세를 다르게 취한 후에 방사능피폭이 없는 MRI영상을 통해 간과 내부의 구조물들이 어떻게 변하는지를 확인하면 왜 적극적이고 …

자세에 따른 간의 형태 변화를 MRI로 – 1 계속 읽기

자세변화를 통해 발견된 간내석회화

이번 증례는 49세 남자환자의 사례입니다. 건강검진을 위해 초음파를 시행했으며, 과거력상 별다른 점은 없었습니다. 검사를 시행하는 내내 저의 여러가지 주문들에 협조적이었으며, 매우 뚱뚱하다거나, 너무 말라서 검사하기 곤란한 경우도 아니었습니다. 그렇게 무난한 상황에서 검사를 진행하면서 간의 지붕쪽을 확인하기 위해 좌측 측와위 상태에서 탐촉자를 늑골사이로 위치해 스캔한 것이 위의 영상입니다. 늑골에 가려서 지붕쪽이 만족스럽게 관찰되지 않았으며, 이 상황에서 …

자세변화를 통해 발견된 간내석회화 계속 읽기

초음파영상장비 관리할 때 조심할 것들

필립스 초음파장비 관리 매뉴얼 굳이 필립스 초음파장비가 아니라도, 다른 회사의 장비들을 관리하는 것도 전혀 다르지 않습니다. 대게, 구입했던 장비의 매뉴얼들을 보면 어떻게 관리하라는 건지 꼼꼼하게 다 나와있으니 지루하고 귀찮더라도 매뉴얼을 한 번 정독하면 도움이 될거라 생각합니다. 추가적으로, 제 개인적으로 장비들을 운용하면서 주의해야겠구나,, 하고 느꼈던 점들을 몇가지 추가로 써보겠습니다. 초음파장비를 벽에서 30센티 이상 떨어트리세요. 장비 내부는 …

초음파영상장비 관리할 때 조심할 것들 계속 읽기

충수돌기 초음파와 좌측 측와위

  28세 여자환자로 우하복부 통증을 주소로 내원하여 충수돌기염 가능성을 확인하기 위해 초음파를 시행하였습니다. 그런데, 누워있는 자세에서는 아무리 해도 위장관 공기음영으로 인해 맹장(cecum)과 충수돌기(appendix)를 확인할 수 없는 상황이었습니다. 원래 충수돌기가 금방 확인이 안되는 경우는 흔하지만, 이렇게 맹장까지도 확인이 되지 않는 경우는 굉장히 드문데, 상당히 힘을 줘서 탐촉자를 눌러도 소장이 밀리지 않고 계속 공기음영이 뒷쪽의 맹장과 충수돌기를 …

충수돌기 초음파와 좌측 측와위 계속 읽기

췌장초음팡영상에서 semi-upright position의 중요성

췌장의 초음파영상에서 가장 중요한 점은 환자의 자세일 것입니다. 반쯤 일어나 앉은 상태에서 촬영하는 일명 “semi-upright position” 말입니다. 췌장을 잘 관찰하기 위해 가장 기본적인 준비이면서도, 자칫 중요성을 잊어버리기 쉬운 이 semi-upright position이 췌장 초음파에서 얼마나 중요한지 영상으로 확인해 보겠습니다. 위 영상에서 왼쪽은 supine position, 오른쪽은 semi-upright position에서 촬영한 췌장의 머리 및 몸통 영상입니다. 왼쪽 영상에서 췌장의 …

췌장초음팡영상에서 semi-upright position의 중요성 계속 읽기

경동맥 도플러 초음파에서

경동맥초음파를 하면서 책이나 리뷰 논문을 봐도 기본적으로 나오지만, 경험상 현장에서 제대로 실천하기가 까다로운 작업이 하나 있었습니다. 다른게 아니라, internal jugular vein을 sonic window로 활용하는 부분입니다. 이게 탐촉자를 제대로 위치시키기 까다롭고 시간과 노력이 훨씬 많이 들어갑니다. 그리고, 이렇게 하다보면 경동맥이 탐촉자로부터 너무 멀리 떨어져서 영상의 질이나 도플러파형이 제대로 안나올거 같은 걱정이 들기도 해서 그냥 경동맥 혈관벽과 …

경동맥 도플러 초음파에서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