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경인회계사가 설명해주는 MDD(maximal drawdown) 개념

https://youtu.be/Tfs7ORfGGZo 어떤 자산이 되었든 투자하면서 제일 흔하게 보는 투자실패 패턴이 뭘까 생각해보면 두가지인것 같습니다. 하나는 처음에 짭잘한 수익을 맛보고 더 크게 들어갔다가 물려서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거나 아예 투자를 포기하는 경우, 다른 하나는 다른 사람들이 크게 수익을 내고 성공하는 걸 보고 나도 성공할수 있겠다 싶어 들어갔는데 물려서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경우 이 두가지가 가장 흔하게 접하는 …

사경인회계사가 설명해주는 MDD(maximal drawdown) 개념 계속 읽기

요즘 우리 주식시장에 대한 생각

네이버 증권 게시판에서는 최근 3개월, 1개월, 및 1주일간의 투자자 동향을 보여주는 그래프가 있습니다. https://finance.naver.com/sise/sise_trans_style.naver?sosok=01 들어가서 확인해보면 누구나 아는것처럼 외국인투자자들의 매도가 주가하락에 가장 큰 요인이라는 걸 짐작할 수 있습니다. 물론, 최근에는 외국인투자자의 매도세가 잠잠해지고 있기에 희망적이긴 합니다. 문제는, 이런 외국인투자자의 매도를 누가 더 적극적으로 받아주면서 증시를 떠받쳐주고 있는가 입니다. 많은 개미투자자들이 기관투자자들을 욕하고, 주식시장을 망친다고 인식하지만, …

요즘 우리 주식시장에 대한 생각 계속 읽기

요즘 파이어족이 유행인데, 잘 생각해봐야 합니다.

노후설계는 사람마다 다 사정이 다릅니다. 단정적으로 이건 되고 이건 안된다고 말해서는 절대 안되는 영역이죠. 파이어족, 즉 재정적으로 독립해서 빠르게 은퇴하는 라이프스타일도 사정에 따라서는 얼마든지 가능하고 바람직한 형태일 수 있습니다. 그런데도 조심해야 하는 건 파이어족이라는 게 성립하기 위한 전제조건들이 생각보다 많이 불안정하기 때문입니다. 재정적으로 완전하게 독립하는건 고사하고 부분적으로라도 안정적인 노후를 맞이할 수 있으려면 당연히 일정 수준 …

요즘 파이어족이 유행인데, 잘 생각해봐야 합니다. 계속 읽기

ROE 30 넘으면서 적정PER인 종목들을 스크리닝해놓고 시간 날 때 재무제표와 사업보고서 훑어보고 있습니다. 딱히 제가 효과적인 스크리닝툴이 있는 것도 아니고, 당장 충분한 여유자금이 있는 것도 아니지만, 평소에 눈여겨보면서 기회가 왔을 때(시장이 전반적으로 크게 빠지는 상황) 보유종목 추매만 할게 아니라 새로 들어갈 종목들도 봐두는게 좋겠다 생각해서 짬짬이 사업보고서를 보고 있습니다. 그러다 들여다 본 게 마크로젠이라는 회사의 …

계속 읽기

노예제도로 가는 침묵의 길(Silent Road to Serfdom)

제목은 2016년에 샌버드 번스타인이라는 투자자문사에서 쓴 리포트의 제목입니다. 리포트가 이렇게 거창한 제목을 달아서 설파한 내용은 패시브 투자, 즉 지수연동 etf 투자는 주식시장을 망가뜨리는 지름길이며 마르크스주의보다 더 자본주의에 해롭다는 겁니다. 패시브 자산의 폐해를 경고하는 리포트라고 합니다. 우리 말로 번역된 리포트 자료를 찾지 못해 내용을 꼼꼼하게 읽어보지는 못했는데, 주된 요지는 이렇습니다. 패시브 펀드는 실적이 좋지 않거나 악재가 …

노예제도로 가는 침묵의 길(Silent Road to Serfdom) 계속 읽기

미국채 10년물, 심상치 않은 움직임

달러 인덱스가 상승했습니다. 델타변이 바이러스의 확산세가 심상치 않은 가운데 미국 경제성장률 전망도 하향조정되고 있습니다. 이런 경제전망에 근거해 S&P500은 하락, 나스닥은 소폭 상승,,, 이정도면 미국채 금리가 떨어질 수 밖에 없는 요소들이 압도적인데 오히려 올랐습니다. 며칠동안 상당히 가파른 상승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런 움직임이 일시적인 노이즈일수도 있겠지만, 당분간 지속적인 추세로 자리잡게 된다면 분석은 두 방향으로 정리될 수 있습니다. …

미국채 10년물, 심상치 않은 움직임 계속 읽기

이익의 질 – 강방천의 관점

투자자 강방천씨가 쓴 “강방천의 관점”이라는 책을 읽고 있습니다. 전반부를 읽던 중, 꼭 잊지 말아야겠다 느낀 내용이 나오는데, 그게 바로 제목과 같은 “이익의 질”이라는 개념입니다. 강방천씨가 강조하는 것은 저마다 자신만의 기업가치를 측정하는 측정도구를 가지고 있어야 한다는 겁니다. 강방천씨 본인도 여러가지의 측정도구들을 가지고 있으며, 그런 측정도구들 중 하나가 “이익의 질”이라는 개념이라고 설명합니다. 1989년 상장한 한국이동통신에 관심을 가지고 …

이익의 질 – 강방천의 관점 계속 읽기

투자 목표를 구체적으로 설정해야 하는 이유 – 버니 매도프

https://ko.wikipedia.org/wiki/버나드_메이도프 버나드 매도프 하면, 사상 최대의 폰지사기범으로 유명한 인물입니다. 무려 1990년대부터 시작해 15년 이상 연 10%의 확정수익을 약속하며 폰지사기를 벌이다 2008년 금융위기 때 결국 파산해 77조원의 피해액을 기록한 사기꾼입니다. 재미있는 점은, 그가 그렇게 폰지사기를 치지 않았더라도 그가 기존에 하고 있던 합법적인 사업이 정말 잘나가고 있어서 큰 돈을 벌고 있었다는 점입니다. 그는 원래 주식시장에서 유동성을 공급하는 …

투자 목표를 구체적으로 설정해야 하는 이유 – 버니 매도프 계속 읽기

파세코 투자는 조심하시길,,

요즘 창문형에어컨 인기 때문에 파세코에 관심 가지고 계시거나, 이미 가지고 계신 주주분들 계실겁니다. 저도 관심 가지고 이번 실적발표 기다리고 있었는데, 방금 재무제표 공시 떴더군요. 한마디로 파세코 투자하시는건 조심하셔야겠어요. 작년 반기실적보다 오히려 실적이 덜나왔습니다. 일반적으로 에어컨 매출은 여름이 한창일 때 크게 나올거라 생각하지만, 그건 소매판매가 그렇다는거지, 실제 매출은 도매유통과 통신판매같은 중간단계로 물건을 판매하는 2분기에 더 많이 …

파세코 투자는 조심하시길,, 계속 읽기

오늘 고민 중인 주제 둘

1. 오스템임플란트 https://finance.naver.com/item/news_read.nhn?article_id=0004691510&office_id=014&code=048260&page=&sm=title_entity_id.basic 오늘 장 끝나고 단독기사가 떳습니다. 오스템임플란트가 KAVO라는 독일 치과용품 회사를 인수추진중이라구요. 기사 내용이 맞다면, 4,500억원이라는 돈을 조달해야 하는데, 오스템임플란트가 보유하고 있는 현금으로는 부족합니다. 생각할 수 있는 조달방법은 유상증자이지만, 쉽지 않은게 오너의 지분율이 많이 떨어진다는 점이죠.  물론, 전환사채 발행 및 콜옵션을 통해 어느정도 지분율을 올릴수는 있지만, 그것도 한계가 있습니다. 앞으로 어떤 방식으로 인수자금을 …

오늘 고민 중인 주제 둘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