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년대 인플레이션 시기 자산별 연평균수익률

자산수익률석유34.7%금31.6%동전용 금속27.7%은23.7%도자기21.6%다이아몬드15.3%농지14.0%주택10%물가지수 및 단기채권7.7%채권6.6%주식6.1% 1970년대 미국은 인플레이션의 시대였습니다. 물가지수는 연평균 7.7%로 오르고, 달러가치는 계속 평가절하되면서 각종 자산의 가격이 제각각 오르던 시기였고, 당시에 어떤 자산의 수익률이 좋았는가를 통계를 내보면 위와 같습니다. 당연히 석유가 가장 좋은 수익률을 올렸고, 이에 못지 않게 다양한 원자재가 높은 수익률을 올리던 시기였습니다. 여기서 생각해볼 건 연평균 수익률에서 물가지수를 뛰어넘지 못한 자산이라는 게 …

70년대 인플레이션 시기 자산별 연평균수익률 계속 읽기

살아남기기

황현희씨가 쓴 재테크서적 “비겁한 돈”에서 말하는 핵심내용은 재테크를 성공하기 위해서는 일단 재테크를 쉬라는 겁니다. 여기서 “쉰다”라는 표현이 여러가지 뜻을 함축해서 표현하는 단어인데, 재테크 행위를 하지 말고, 재테크 공부나 생각도 하지 마라는 뜻이 아니라는 걸 이해해야 합니다. 너무 몰입하지도 말고, 조급하게 뛰어들어서 성급하게 성과를 내려 달려들지도 마라는 의미로 “쉼”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그렇게 황현희씨가 강조하려는 “쉰다”라는 …

살아남기기 계속 읽기

마크 파버의 신흥국 경제사이클 6국면

투자관련 서적들 중에 제가 가장 감명깊게 읽은 책 5권 안에 반드시 들어가는 책 하나가 마크 파버의 “내일의 금맥”입니다. 거기에 나오는 신흥국 경제사이클 6국면 이야기는 지금의 세계경제를 조망하는 데에도 중요한 영감을 제공하는 이야기인데, 짐 슬레이터의 “줄루 주식투자법”에서도 이 내용을 발췌해서 언급하고 있습니다. “줄루 주식투자법”이 좋은게, 초보 투자자로서 꼭 필요한 투자 인사이트나 읽어야 할 투자서적들을 소개해준다든지, 다양한 …

마크 파버의 신흥국 경제사이클 6국면 계속 읽기

올해 주식투자하신 분들께 추천하는 책

개그맨 황현희씨가 최근 써낸 “비겁한 돈” 강력히 추천합니다. 물론, 올해 주식 시작했는데 현재 큰 수익을 내고 계시는 분들이라면 읽으실 필요가 전혀 없겠구요. 저도 현재 1년동안 수익률이 마이너스입니다만, 작년 3월 후반 “들어가야 할 때”에 들어갔던 덕에 올렸던 수익을 다 까먹어도 괜찮겠다는 깡으로 계속 커지고 있는 손실을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그런데, 올해 주식을 시작하신 분들이라면 십중팔구 손실이 …

올해 주식투자하신 분들께 추천하는 책 계속 읽기

요즘 파이어족이 유행인데, 잘 생각해봐야 합니다.

노후설계는 사람마다 다 사정이 다릅니다. 단정적으로 이건 되고 이건 안된다고 말해서는 절대 안되는 영역이죠. 파이어족, 즉 재정적으로 독립해서 빠르게 은퇴하는 라이프스타일도 사정에 따라서는 얼마든지 가능하고 바람직한 형태일 수 있습니다. 그런데도 조심해야 하는 건 파이어족이라는 게 성립하기 위한 전제조건들이 생각보다 많이 불안정하기 때문입니다. 재정적으로 완전하게 독립하는건 고사하고 부분적으로라도 안정적인 노후를 맞이할 수 있으려면 당연히 일정 수준 …

요즘 파이어족이 유행인데, 잘 생각해봐야 합니다. 계속 읽기

노예제도로 가는 침묵의 길(Silent Road to Serfdom)

제목은 2016년에 샌버드 번스타인이라는 투자자문사에서 쓴 리포트의 제목입니다. 리포트가 이렇게 거창한 제목을 달아서 설파한 내용은 패시브 투자, 즉 지수연동 etf 투자는 주식시장을 망가뜨리는 지름길이며 마르크스주의보다 더 자본주의에 해롭다는 겁니다. 패시브 자산의 폐해를 경고하는 리포트라고 합니다. 우리 말로 번역된 리포트 자료를 찾지 못해 내용을 꼼꼼하게 읽어보지는 못했는데, 주된 요지는 이렇습니다. 패시브 펀드는 실적이 좋지 않거나 악재가 …

노예제도로 가는 침묵의 길(Silent Road to Serfdom) 계속 읽기

이익의 질 – 강방천의 관점

투자자 강방천씨가 쓴 “강방천의 관점”이라는 책을 읽고 있습니다. 전반부를 읽던 중, 꼭 잊지 말아야겠다 느낀 내용이 나오는데, 그게 바로 제목과 같은 “이익의 질”이라는 개념입니다. 강방천씨가 강조하는 것은 저마다 자신만의 기업가치를 측정하는 측정도구를 가지고 있어야 한다는 겁니다. 강방천씨 본인도 여러가지의 측정도구들을 가지고 있으며, 그런 측정도구들 중 하나가 “이익의 질”이라는 개념이라고 설명합니다. 1989년 상장한 한국이동통신에 관심을 가지고 …

이익의 질 – 강방천의 관점 계속 읽기

시장을 풀어낸 수학자(짐 사이먼스 일대기)

현재도 기록적인 수익율을 꾸준히 달성하고 있는 퀀트 트레이딩 회사인 르네상스 테크놀러지를 세운 짐 사이먼스와 그의 동료들에 대한 전기 형식의 책입니다. 유능한 수학자이자 교수였던 짐 사이먼스가 종신교수직을 포기하고 투자회사를 설립한 1978년부터 자신의 전공인 수학 알고리즘을 투자에 활용해서 돈을 벌 수 있을거라는 소신을 끝까지 밀어부쳤었습니다. 초창기 바움-웰치 알고리즘같은 초보적 수학 알고리즘으로 시작해 점점 더 많은 전문가와 함께하고 …

시장을 풀어낸 수학자(짐 사이먼스 일대기) 계속 읽기

스탠리 드러켄밀러가 직접 밝힌 투자조언

https://youtu.be/iET6kq-vnPQ 이 동영상에서 소개하고 있는 스탠리 드러켄밀러가 말하고 있는 일화나 주장들은 워낙에 유명한 것들이라 책들에도 실려있는 이야기들입니다. 책 “투자대가들의 위대한 오답노트”에 스탠리 드러켄밀러 챕터에서는 마지막에 질투심과 조급함을 제어하지 못해 3조원의 손실을 내는 이야기가 자세히 나오고 있으며, 분산투자가 아닌 집중투자를 하라는 것은 엘런 베넬로가 쓴 “집중투자” 책에 자세하게 쓰고 있습니다. 손절을 가격이 아니라 내 이론이 틀렸을 …

스탠리 드러켄밀러가 직접 밝힌 투자조언 계속 읽기

BNKU에 대한 생각

https://www.clien.net/service/board/cm_stock/15249352CLIEN 제가 작년 8월경 미국채 장기물 인버스에 투자하면서 썼던 글입니다. 당시는 연준이 어마어마한 돈을 풀었음에도 경기가 살아날지 어떨지 시장이 확신하지 못하던 상황으로 미국채 10년물 금리가 0.5%,,, 지금 보면 가장 바닥을 찍던 상황이었습니다. 썼던 글에도 나오지만, 당시 저는 “당분간 무슨 일이 벌어져도 이보다 시장금리가 더 내려갈 수는 없다”는 확신이 있었습니다. 경제상황이 좋아진다면 당연히 경기전망으로 인해 금리가 …

BNKU에 대한 생각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