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플레이션 호황

디플레이션이라는 말은 전반적으로 물가가 떨어지는 현상을 말하는 것이지, 그 자체가 호황이나 불황을 의미하는 단어가 아닙니다. 그러므로 디플레이션이 불황과 함께 오는 경우도 있고(ex. 대공황), 디플레이션이 호황과 함께 오는 경우도 있는데 미국은 19세기 내내 그런 디플레이션 호황이 계속되었습니다. 1800년에서 1900년까지 미국의 인구는 400만에서 8,000만으로 늘어났고, 미국 경제의 실질성장률은 100년 내내 연4%를 지속해서 세계 최대의 산업강대국으로 등극하는 등 …

디플레이션 호황 계속 읽기

헬릭스미스

조선주와 정유주를 50% 비중으로 들고 있다가 다가오는 fomc 나 세계경제상황의 불확실성에 대한 지나친 불안으로 다 처분해버린 후에 다음 투자 아이디어를 찾고 있는 중입니다. 한번 포지션을 버리고 나니, 날마다 오르기만 하는 주식을 다시 매입하는게 불가능하더군요. 아쉽기는 하지만, 이미 해당 주식을 통해 1년치 수익을 낸 다음이니 미련은 버리고 다른 궁리를 해야겠지요. 그렇게 궁리를 하다가 떠오른 생각이 코스닥 …

헬릭스미스 계속 읽기

안전자산

안전자산으로 불리는 상품은 크게 보면 국채, 달러화, 그리고 금 같은 원자재가 있습니다. 하지만, 말만 안전자산이지 이들 상품이 정말로 안전하기는 개뿔,,, 어쨋던 국제 경제가 변동성이 커질때마다 주식이라는 위험자산에 대한 전망이 절망적으로 바뀌게 되면 당연히 안전자산이 유망하겠죠. 하지만, 이 때 어떤 자산이 정말로 빛을 발할지는 그때그때 다 다릅니다.  그래서 향후 전망을 안좋게 보는 비관론자의 수만큼 다양한 종류의 …

안전자산 계속 읽기

IMO 2020

제가 지금 담고 있는 주식의 50%가까운 종목이 조선주와 정유주들입니다. 이들을 매입한 근거는 다른거 하나 없이 IMO2020규제 이겁니다. 그런데, 저처럼 조선주나 정유주에 관심을 가지신 분들 중에서 imo2020에 대해 막연한 환상이나 비관론을 가지고 계시는 분들이 계시는것 같아 나름 제가 알아본 수준에서 imo2020규제에 대해 썰을 풀어보려고 합니다. 1. 트럼프가 imo2020 규제를 싫어하고 취소나 유예될 수 있다? 이런 썰들이 …

IMO 2020 계속 읽기

the essence of pssimism, 신과함께 김영일편

http://www.podbbang.com/ch/15781?e=23166255   가장 무시무시한 비관론은 끔직한 미래상을 자극적으로 표현하는 이야기가 아닙니다. 그런 비관론은 오히려 조금만 자세히 들여다 봐도 현실성이 결여되있다는 게 보이기 때문에 심드렁한 넋두리로 치부되기 쉽습니다. 예전 미네르바 헤프닝때를 생각해보면 확실히 그렇습니다. 정말로 끔직한 비관론은 얼마 전까지도 합리적인 태도로 정확히 현황을 분석하여 많은 사람들이 비관론에 빠져있을 때 낙관론을 펴서 적중시켰던 실력있는 전문가가 이번에는 담담한 …

the essence of pssimism, 신과함께 김영일편 계속 읽기

코스피 및 코스닥 상장폐지/관리종목 지정요건

코스피 종목 - 매출액 50억 미만이면 관리종목 - 매출액 50억 미만이 2년연속이면 상장폐지 - 자본금의 50%이상이 잠식되면 관리종목 - 자본금 전액 잠식시 상장폐지 - 2년 연속으로 자본금의 50%이상이 잠식되면 상장폐지 코스닥 종목 - 매출액 30억 미만이면 관리종목, 2년 연속 30억 미만으로 나오면 상장폐지 - 최근 3년간 두번 이상 EBITA 손실이 자기자본의 50% 초과하면 관리종목 - …

코스피 및 코스닥 상장폐지/관리종목 지정요건 계속 읽기

재무제표 모르면 주식투자 절대로 하지마라 – 사경인 회계사

사경인 회계사가 쓴 재무제표 관련 서적인데, 절반정도 읽고 있습니다. 1. 이 책을 꼭 읽어야 하는 분들 코스닥 주식이나 소형주에 투자를 하고 있거나, 관심이 있는 분들, 테마주에 관심이 있거나, 어떤 종목에 투자를 할지 말지 결정하는데 며칠 정도만 생각하고 빠르게 판단하시는 분들은 읽어보시면 좋습니다. 더불어서 투자경력이 오래된 고수분이나 재무제표를 좀 볼줄 안다고 자신하는 분들도 읽어보시면 도움되는 부분이 …

재무제표 모르면 주식투자 절대로 하지마라 – 사경인 회계사 계속 읽기